2021.10.09 (토)

  • 구름많음동두천 16.8℃
  • 구름많음강릉 18.1℃
  • 흐림서울 18.9℃
  • 흐림대전 20.0℃
  • 흐림대구 21.3℃
  • 구름많음울산 20.9℃
  • 흐림광주 21.4℃
  • 구름많음부산 21.8℃
  • 구름많음고창 19.6℃
  • 구름많음제주 23.9℃
  • 구름많음강화 18.4℃
  • 흐림보은 18.7℃
  • 흐림금산 18.7℃
  • 구름많음강진군 21.3℃
  • 구름많음경주시 20.0℃
  • 구름조금거제 20.9℃
기상청 제공

수원시

가을밤에 나누는 러시아 문학 이야기’수강생 모집 

승주연 번역가가 10월 20·27일 온라인 강의…23일부터 참여자 모집

URL복사

 

[정도일보 고정희 기자] 수원시 영통도서관이 2021년 글로벌 인문학 ‘깊어가는 가을밤에 나누는 20세기 러시아 문학 이야기’에 참여할 수강생 100명을 9월 23일부터 선착순으로 모집한다.

 

‘2021 글로벌 인문학’은 영통도서관과 수원시국제교류센터가 ‘2020~2021 한국-러시아 상호문화교류의 해’를 기념해 마련한 인문학 강연으로 12개 강의로 구성됐다. 11·12회차인 이번 강연에서는 20세기 러시아 문학을 통해 러시아의 문화·사회를 알아볼 수 있다.

 

승주연 강사(러시아 소설 번역가)가 10월 20·27일(오후 7~9시) 두 차례에 걸쳐 화상회의 프로그램을 활용해 강연한다.

 

강의 주제는 ‘20세기 러시아 문학의 특징’(10월 20일), ‘20세기 러시아 소설 속으로’(10월 27일)다.

 

영통도서관 홈페이지(www.suwonlib.go.kr/yt) ‘통합예약/신청→독서문화프로그램’에서 ‘깊어가는 가을밤에 나누는 20세기 러시아 문학 이야기’를 선택해 신청하면 된다. 수원시민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영통도서관과 수원시국제교류센터는 지난 3월부터 8월까지 러시아의 미술·음악·발레 등을 주제로 ‘2021년 글로벌 인문학’ 강좌를 운영했다.

 

이달에는 23일 ‘리자에서 안나까지’(여성에서 읽는 19세기 러시아 소설), 30일 ‘제국의 변방’(19세기 러시아 문학과 캅카스 텍스트)을 주제로 한 강좌가 진행된다.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