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일 특례시장 “어르신 웃는 용인 만드는 게 복지르네상스”

용인특례시, 노인의 날 맞아 이웃 헌신 모범 노인 등 유공자 90명에 표창장

[정도일보 김제영 기자] 용인특례시는 ‘제26회 노인의 날’을 기념해 이웃을 위해 봉사하고 노인복지 증진에 기여한 유공자 90명을 선정해 표창장을 전달했다고 5일 밝혔다. 시는 매년 노인의 날인 10월 2일을 전후해 사회와 이웃에 헌신한 ‘모범노인’과 노인복지 증진을 위해 이바지한 ‘노인복지 기여자(단체·개인)’를 선정해 표창하고 있다. 이날 행사엔 이상일 용인특례시장과 대한노인회 용인시 3개구 지회장인 이인영(처인지회장), 조영재(기흥지회장), 이재규(수지지회장), 시민 등 250명이 참석했다. 올해는 모범노인 분야에 포곡읍 김무웅(87세)씨 등 33명이 시장상을 중앙동 고석규(76세)등 3명이 용인시의회 의장상을 받았다. 노인복지기여 분야에선 구성동 김옥선(69세) 등 5명이 시장상을 받았다. 아울러 용인시니어클럽은 노인복지 기여 단체로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받았고, 서농동 정덕호(77세)씨 등 3명은 국회의원상을 상현3동 홍성남(76세씨) 등 2명은 경기도지사상을 받았다. 김기태 처인노인복지관장 등 2명은 대한노인회장상을 중앙동 박흥수(77세)씨 등 38명은 대한노인회 3개구지회장 표창을 받았다. 이 시장은 “오늘 상을 받으신 분들과 이 자리를 빛내주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