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8 (목)

  • 맑음동두천 21.5℃
  • 구름많음강릉 22.4℃
  • 맑음서울 22.8℃
  • 구름조금대전 24.4℃
  • 구름많음대구 26.8℃
  • 맑음울산 23.9℃
  • 맑음광주 23.1℃
  • 맑음부산 23.5℃
  • 구름조금고창 19.2℃
  • 구름조금제주 22.8℃
  • 맑음강화 21.1℃
  • 구름조금보은 23.0℃
  • 맑음금산 23.5℃
  • 맑음강진군 23.0℃
  • 맑음경주시 25.2℃
  • 맑음거제 21.5℃
기상청 제공

전국

위험! 출입금지!” 군산항 남방파제 무단출입 낚시꾼 적발

[정도일보 윤진성 기자] 사회적 거리두기가 완화됨에 따라 야외 활동을 즐기는 사람들이 늘고 있지만, 기본적인 안전수칙을 지키지 않아 사고 위험이 커지고 있다.

 

군산해양경찰서는 20일 군산 남방파제 일원에서 낚시를 하던 A씨(51세)등 3명을 연안사고 예방에 관한 법률 위반으로 적발했다.

 

군산항 남방파제는 주변에 풍력발전소가 있어 관광객이 많이 찾으나 안전사고 발생 우려가 높고 구조접근이 어려워 일반인의 출입을 통제한 지역이다.

 

현재 연안사고 예방에 관한 법률에는 인명사고가 자주 발생하거나 발생할 우려가 높은 ‘너울성 파도가 잦은 해안가 또는 방파제’에 출입을 통제 할 수 있도록 명시되어 있으며 해경은 새만금 방조제 배수갑문 주변, 군산항 남방파제 등 총 16개소를 출입통제장소로 지정했다.

 

군산해경은 매년 현장에서 계도와 홍보활동을 병행했지만 안전펜스를 넘어 출입통제장소에 무단 침입이 계속되고 있으며 이달 5건, 9명이 적발되었다고 설명했다.

 

군산해경 해양안전과장(경정 김인)은 ″출입통제장소를 무단으로 침입할 경우 10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며 “안전을 위한 조치인 만큼, 자발적인 준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