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오산 중앙동 해뜰꾸리미단의 마음을 담은 반찬나눔

 

 

[정도일보 김제영 기자]  오산시 중앙동은 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새마을부녀회가 함께한 ‘해뜰꾸리미단 반찬나눔사업’을 지난 6일에 진행했다고 밝혔다.

 

중앙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과 새마을 부녀회원들로 구성된 ‘해뜰꾸리미단’은 사전회의를 통해 대상자들의 입맛과 영양을 고려한 식단 구성 후 정성스레 조리하여 직접 전달하며 안부를 확인하는 반찬나눔 사업을 벌여오고 있다.

 

이번 반찬 나눔에서는 주민들이 후원한 식재료를 바탕으로 치아상태가 좋지 않으신 분들도 드시기 편한 닭죽, 묵은지볶음, 마늘쫑, 우거지된장국팩을 조리해 관내 홀로 계시며 제대로 식사를 챙겨드시지 못하는 어르신들 30명에게 전달했다.

 

㈜하림 원동 대리점 대표이자 중앙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인 황홍영님이 토종닭 15마리를, 우기제 협의체 위원장이 묵은지를, 중앙동 8개단체에서 무청시래기를, 새마을부녀회에서 마늘쫑을 후원하는 등 반찬나눔에 따뜻한 손길이 더해졌다.

 

우기제 중앙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은 “어려운 시기임에도 물질적으로나 마음으로나 함께하고자 하는 분들이 많아지고 있다”며, “여러사람들의 뜻을 모아 우리마을에 소외감을 느끼는 분들이 없게끔 마음을 담은 지원에 더욱 힘쓰겠다”고 전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