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6 (목)

  • 맑음동두천 14.3℃
  • 구름조금강릉 17.5℃
  • 맑음서울 18.5℃
  • 맑음대전 18.2℃
  • 구름조금대구 17.3℃
  • 맑음울산 20.6℃
  • 맑음광주 19.0℃
  • 맑음부산 20.3℃
  • 맑음고창 17.3℃
  • 제주 22.1℃
  • 맑음강화 16.7℃
  • 맑음보은 14.5℃
  • 맑음금산 14.6℃
  • 구름조금강진군 21.1℃
  • 맑음경주시 16.0℃
  • 구름조금거제 20.1℃
기상청 제공

용인시

용인시 처인구 포곡읍에 종합환경교육센터 들어선다

URL복사

 

(정도일보) 용인시는 15일 종합환경교육센터인 ‘가칭) 경안천 생태환경체험교육관’이 2022년도 한강유역환경청 주민지원 특별지원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선정으로 사업비 69억원을 확보, 종합환경교육센터 건립사업이 탄력을 받게 됐다.


종합환경교육센터는 처인구 포곡읍 유운리 3-4번지 하수처리시설 상부에 연면적 3,300㎡, 지상 3층 규모로 조성될 예정이다. 환경교육실, 생태체험실을 비롯해 태양광 발전설비 등 탄소중립 시설도 들어선다.


오는 2025년 12월 완공을 목표로 한강수계관리기금 등 총 138억원이 투입된다.


시는 오는 11월 시의회에 환경교육센터 건립안 승인을 요청하고, 내년 설계를 착수할 방침이다.


시는 환경교육센터를 경안천 도시숲·갈담 생태숲과 연계한 환경교육 거점 시설로 활용하고, 지역 명소로 만들어 인근 에버랜드 관광객들도 방문할 수 있도록 한다는 구상이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탄소중립 등 환경 현안 문제 해결을 위해선 환경교육이 꼭 필요하다”며 “친환경 생태도시에 걸맞은 환경교육 인프라를 구축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오는 22년 환경교육도시 추진을 목표로 지난 8월 환경교육 전담팀을 신설하고 관내 13개 환경단체와 환경교육도시 추진 공동선언을 하는 등 다양한 노력을 이어오고 있다.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