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1 (수)

  • 흐림동두천 17.6℃
  • 흐림강릉 16.9℃
  • 흐림서울 19.1℃
  • 구름많음대전 19.4℃
  • 흐림대구 20.2℃
  • 흐림울산 18.7℃
  • 구름조금광주 20.7℃
  • 흐림부산 19.6℃
  • 구름많음고창 20.3℃
  • 흐림제주 20.6℃
  • 흐림강화 18.6℃
  • 흐림보은 19.6℃
  • 흐림금산 19.1℃
  • 구름조금강진군 21.2℃
  • 구름조금경주시 19.3℃
  • 구름많음거제 21.4℃
기상청 제공

하반기 구간별 캐시백 확정, 서비스 다양화로 안정적 운영 추진

소상공인 지역상품몰 및 관광상품권(선불카드) 도입 등 결제수단 외 서비스 다양화 추진

(정도일보)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는 지역화폐 동백전을 보다 안정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7월 1일부터 캐시백 요율을 당초 월 50만 원 한도 6%에서, 결제금액별 0~10만 원까지 10%, 10~50만 원까지 5%(월 한도 50만 원)로 변경한다고 밝혔다.



동백전은 발행초기 당초 1개월만 계획했던 출시기념 10%캐시백 이벤트를 코로나19 등으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4월까지 연장 운영해 왔으나, 예산 제약 등으로 5월부터 6% 상시 캐시백을 지급하고 있다. 부산시는 지속적인 국비 확보와 시비 편성으로 `20년 발행목표인 3,000억 원보다 2배 이상 많은 7,000억 원(6월 28일 기준)을 상반기 중 발행하였고, 현재 월 1,000억 원 내외 발행 규모로 안정적으로 운영 중에 있다.


이번 캐시백 정책 변경은 최근 부산 등 전국에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다시 나타나고, 전 국민에게 지급된 긴급재난지원금이 90% 이상 소진되어 지역 경제가 다시 침체될 우려가 있다는 배경 속에서 시민들이 보편적으로 많이 사용하는 금액대의 캐시백을 확대한 것으로, 시의원, 민간전문가, 상인·시민단체, 공무원 등 총 17명으로 구성된 1차「지역화폐 정책위원회(6.22)」에서, 캐시백 정책의 연속성 보장과 국비 지원 조건 및 실사용자 비율 등을 고려하여 실효 캐시백이 최소 6% 이상이 유지되도록「결제금액별 0~10만원까지 10%, 10~50만원까지 5% 캐시백(월한도 50만원)」방안을 결정하게 되었다.


향후, 소상공인의 판로 개척 지원을 위하여 지역 소상공인 상품몰(가칭 동백몰)을 9월 중 오픈하여 온라인 결제를 추가하고, 소상공인 외 배달을 주로 하는 전통시장(동백시장)과 음식점(동백식당), 중소기업 우수제품(동백상회)도 하반기 내 동백전 앱에서 시범운영할 수 있게 준비 중이다. 또한, 동백전 앱을 가입하지 않아도 부산을 방문하는 관광객이 쉽게 발급받고 사용할 수 있도록 관광상품권 도입도 하반기에 추진할 예정이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이번 변경된 캐시백 결정으로 동백전은 연말까지 1조 1천억 원 이상 발행할 것으로 예상되며, 사업을 보다 안정적으로 추진하면서 더 많은 시민들이 혜택을 받을 있도록 노력하는 한편, 지역 소상공인몰과 관광상품권 도입 등 앱의 기능 다양화로 지역경제와 소상공인을 위한 지역화폐로서의 역할을 다하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뉴스출처 : 부산시]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