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오산시 신장동 롯데건설 스카이러브봉사단과 함께 행복하우스 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사업

URL복사

 

 

[정도일보 김제영 기자]  오산시는 행복하우스 주거환경 개선사업을 펼쳐 겨울을 앞두고 있는 관내 취약계층에게 큰 힘이 되고 있다.

 

지난 17일 신장동행정복지센터(동장 유영만)는 롯데건설 오산스카이러브봉사단(단장 강찬구)의 후원으로 “행복하우스 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사업”을 펼쳤다.

 

사업의 주된 대상자는 30년이상 된 노후주택에 거주하는 관내 독거어르신가구와 장애인가구로 그동안 경제적 어려움 때문에 수리를 하지 못하고 겨울을 맞이하는 가구이다.

 

스카이러브봉사단은 신장동 행정복지센터로부터 대상자를 추천받아 도배, 장판 교체 작업과 방의 전등을 LED로 바꾸어 어두웠던 집을 환하게 밝혔다.

 

사업에 참여한 강찬구 롯데건설 수석부장은 “노후된 주택에서 불편함을 감수하고 살아야 했을 어르신을 생각하면 매우 안타까운 마음이 든다”며 “이번사업을 통해 새롭게 변신한 집에서 행복한 여생을 누리시고, 쾌적한 환경에서 생활하실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유영만 신장동장은 “롯데건설 스카이러브봉사팀의 도움으로 어르신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추운 날씨임에도 하루종일 따뜻한 마음으로 수고해 주신 봉사자분들께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롯데건설 오산 스카이러브봉사단은 작년 5월부터 현재까지 관내 취약계층 6가구(노후경로당 포함)를 대상으로 주거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도배, 장판, 전등교체 및 집수리 사업 등 봉사활동을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포토뉴스

더보기